TV탤런트

스타의 꿈! 이제 본스타 트레이닝센터가 책입집니다!
나도 할 수 있다! 는 자신감만 가지고 오십시오.
본스타 트레이닝센터는 언제나 열려있습니다.

하반기 스릴러 기대작!!

Tae in님 | 2017.10.22 13:36 | 조회 28
살해된 약혼녀, 용의자가 된 딸
<침묵>
                                                     
                                                     

모든 걸 잃어버릴 위기에 놓인 한 남자의 이야기, 정지우 감독의 명품 스릴러 <침묵>입니다. 최민식, 박신혜, 류준열, 이하늬 등 빈틈 없는 연기력으로 꽉 채운 <침묵>은 대기업 회장 임태산(최민식)이 딸의 무죄를 증명하기 위해 사건을 추적해나가며 긴장감을 실어주는데요. 이 영화는 중국의 법정 스릴러 <침묵의 목격자>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일부 각색을 거쳤다고 하죠. 원작과 얼마나 어떻게 달라졌을지도 기대되지만, <해피엔드> 이후 18년 만에 재회한 정지우 감독과 배우 최민식의 호흡도 영화의 기대 포인트. 특히 믿고 보는 배우, 최민식 연기에서 오는 묵직한 힘이 기대되는 바입니다.

                                                     
                                                     



지금부터 게임을 시작하지
<직쏘>
                                                     
                                                     

영화 <그것>의 삐에로 비주얼을 뛰어넘을 캐릭터가 찾아옵니다. 바로 7년 만에 돌아온 '쏘우'의 여덟 번째 시리즈 <직쏘>! 2004년부터 무려 10편의 시리즈를 낳은 '쏘우'가 돌아온다는 소식에 영화 팬들은 벌써부터 기대중이라고. 벌써부터 1편과의 연관설, 직쏘의 부활설 등 각종 루머를 양성하며 인기를 증명하고 있습니다. 이런 <직쏘>를 완벽히 즐기기 위해서는? 도심 곳곳에서 연이어 발견된 시체들, 그 모든 증거가 가리키는 범인 <직쏘>의 게임이 시작되기 전까지 스포주의 필수!

                                                     
                                                     



닫아야 산다 VS 열어야 산다
<7호실>
                                                     
                                                     

제21회 부천국제영화제 개막작, 블랙코미디가 가미된 웃픈 스릴러 <7호실>입니다. 배우 신하균, 엑소의 도경수를 캐스팅하며 개봉 전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던 이 영화는 이용승 감독의 두 번째 작품인데요. 서울의 망해가는 DVD방의 사장 두식(신한균)과 알바생 태정(도경수)은 7호실 문을 닫기 위해, 또는 열기 위해 치열한 생존극을 벌입니다. 이쯤에서 다들 '대체 7호실에 뭐가 있는데?' 묻고 싶어지죠. 사회에 대한 날카로운 통찰력을 지닌 이용승 감독이 7호실 안에 숨겨둔 메시지는 과연 무엇일지, 더욱 궁금하고 기대하게 만드는 영화입니다.

                                                     
                                                     



"이 기차엔 악마가 타고 있다"
<오리엔트 특급살인>
                                                     
                                                     

추리소설의 여왕, 아가사 크리스티의 원작을 영화화한 매혹적 스릴러 <오리엔트 특급살인>은 하얀 설원 위 기차 안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을 그리고 있습니다. 배우 조니 뎁, 페넬로페 크루즈 등 할리우드 초호화 캐스팅보다 놀라운 건, 연출을 맡은 케네스 브래너가 에르퀼 푸아 탐정 역을 직접 연기하다는 사실인데요. 그는 리들리 스콧, 사이먼 킨버그, 마크 고든과 함께 프로듀서로도 참여했다고 하죠. 초호화 열차답게 제작진도 초호화인 <오리엔트 특급살인>. 저마다 사연을 가지고 있는 13명의 승객, 그리고 풀릴 것 같지 않은 미스터리의 진실은? 

                                                     
                                                     



맞혀봐, 내가 누군지
<기억의 밤>
                                                     
                                                     

사이 좋은 형제? 남남 같은 형제? 여기, 전혀 다른 형제가 있습니다. 1도 예상할 수 없는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기억의 밤> 속 형제인데요. 괴한들에게 납치된 후 19일 만에 돌아오면서 기억을 잃은 형 유석(김무열), 그리고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 진석(강하늘). 일반적인 영화 속 형제라면 사건사고를 겪은 후 더욱 돈독해지겠지만, 이 영화는 광기 가득한 형제의 모습(예고편 속 샤프심ㄷㄷㄷ)을 그리고 있죠. 두 사람의 형제 케미와 반전 모습도 이 영화의 킬링포인트!

                                                     
                                                     

또한 영화에서 형제로 등장하는 두 배우는 긴박한 장면을 리얼하게 담기 위해 극한 촬영에도 몸을 아끼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배우 강하늘은 빗속 밤샘 촬영은 물론, 좁은 골목길에 설치된 위험한 와이어 촬영도 대역 없이 소화해내며 영화에 대한 열정을 보였다고. 유석 역을 맡은 김무열 역시 빗 속에서 사투를 벌이는 장면을 실감 나게 표현하기 위해 무술팀과 연습을 거듭했다고 하죠. 두 배우의 액션 투혼으로 더욱 긴장감 넘치는, 가슴 조여오는 추격 액션씬을 예고중입니다.

기억의 퍼즐을 맞추듯, 끝까지 형제의 기억에서 눈을 뗄 수 없는 <기억의 밤>은 천재 스토리텔러 장항준 감독의 기대작이기도 한데요. <끝까지 간다><악의 연대기><숨바꼭질>의 믿고 보는 제작진이 함께 했다고 하니 일찍부터 관객들 마음 속에 저장된 영화였죠. 역대급 제작진이 뭉친 <기억의 밤>, 과연 형제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은?

                                                     
                                                     
<기억의 밤> #맞혀봐_내가_누군지 포스터
관객들이 마치 퍼즐을 맞추는 듯한 재미를 느끼시길 바란다
-장항준 감독-

강하늘, 김무열, 장항준 감독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기억의 밤>
11월 대개봉!


<기억의 밤> 1차 예고편

    

twitt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