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탤런트

스타의 꿈! 이제 본스타 트레이닝센터가 책입집니다!
나도 할 수 있다! 는 자신감만 가지고 오십시오.
본스타 트레이닝센터는 언제나 열려있습니다.

'왓쳐' 2차 예고편…한석규·서강준·김현주 인생을 뒤흔든 사건의 서막

knuasm님 | 2019.06.24 09:51 | 조회 52


‘WATCHER(왓쳐)’가 비극적 사건으로 얽힌 한석규, 서강준, 김현주의 관계를 암시하는 예고편을 공개했다.

7월 6일 첫 방송되는 OCN 새 토일극 ‘WATCHER(왓쳐)’(이하 ‘왓쳐’) 측은 2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차원이 다른 

심리스릴러의 탄생을 기대하게 했다.

‘왓쳐’는 비극적 사건에 얽힌 세 남녀가 경찰의 부패를 파헤치는 비리수사팀이 되어 권력의 실체를 밝혀내는 
내부 감찰 스릴러다. 경찰을 잡는 경찰, ‘감찰’이라는 특수한 수사관을 소재로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는 심리스릴러를 그린다.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 디테일한 연출로 사랑받는 
안길호 감독과 ‘굿와이프’에서 인물의 내면을 세밀하게 녹여내며 호평을 받은 한상운 작가가 의기투합해 
완성도를 높인다.

이날 공개된 두 번째 예고편은 호기심을 자극한 첫 번째 영상에서 한발 더 나아가 긴장의 고리를 더욱 팽팽히 

당긴다. 사람의 감정을 믿지 않는 비리수사팀장 한석규(도치광)의 “난 나쁜 경찰을 잡는다”라는 서늘한 목소리와 

함께 긴박한 사건 현장이 펼쳐진다. 숨을 죽인 채 누군가를 쫓는 날 선 서강준(김영군)의 모습이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누군가에게 결박을 당한 김현주(한태주)의 위기도 궁금증을 증폭한다. 한때는 잘나가는 엘리트 검사였지만, 

삶을 송두리째 뒤흔든 사건으로 변화를 맞은 김현주. “이거요, 경찰 짓이에요”라고 차갑게 읊조리는 김현주의 

얼굴은 뒷소문 무성한 변호사로 변모한 인물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앞서 ‘나쁜 경찰을 잡는다’는 한석규를 떠올리게 하는 김현주의 말은 이들이 잡고자 하는 대상이 범상치 않음을 예고한다. 


이어진 영상 속 빗속의 공중전화 부스에서 누군가를 향해 “꼭 죗값 치르게 할 거다”라고 선전포고하는 한석규. 

분노로 위태롭게 흔들리는 한석규와 눈물을 흘리는 서강준이 교차하는 장면은 궁금증을 더욱 증폭한다. 


세 사람을 옭아맨 비극적인 사건의 서막을 알리는 동시에, 그 누구도 쉽게 믿을 수 없는 반전의 심리스릴러를 

예고한 ‘왓쳐’. 서강준의 의심이 향하는 곳은 과연 어디일지. 한 팀이면서 서로를 끊임없이 견제할 수밖에 없는 

특수한 관계성으로 얽힌 이들이 목적은 다르지만 하나의 진실을 좇는 과정이 짜릿하게 

펼쳐질 것으로 기대가 쏠린다.


‘왓쳐’는 사건 해결에 집중하는 기존 수사물과 달리, 얽히고설킨 이해관계 속에 숨겨진 진실을 파헤치고 소위 정의를 지켜야 하는 이들의 욕망을 들여다보며 선과 악, 정의에 대해 짚는다. 부패를 목격한 경찰 한석규와 살인을 목격한 순경 서강준, 그리고 거짓을 목격한 변호사 김현주까지. 과거 비극적인 사건으로 얽힌 세 사람의 필연적 재회가 

무엇을 감시하고 어떤 진실이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twitter facebook google+
756개 (1/76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