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독백] 영화 '써니' - 상미

누구의꿈님 | 2016.07.03 11:25 | 조회 1226

임나미 하아 니 생각 많이 나더라 미안해서

전학생을 따뜻하게 보듬어야 되는데 내가 그 정도 밖에 안 된다 용서해라

진짜? 그럼 우리 우정의 의미로 빵 같이 먹을까?

내가 냄새 나? 내가 냄새 나?

씨발 씨발! 본드를 했으니까 본드 냄새가 나지

써니텐을 쳐 먹으면 써니 냄새가 나고

너도 줄까? 응? 먹어봐 응?

먹으라니까? 먹어!

내가 사는 거라니까 빵만 먹으면 퍽퍽하잖아 

와 내가 더럽냐? 쫌 만 먹어라 우정의 표신데

어이 하춘화 나도 오늘부터 니들 써니 멤버 할라고 

자격오견은 부잣집 딸내미어야 되는거였나?

아 씨발 그럼 나는 왜 안되는데 왜 이 년은 되고 나는 안 되는데

너네 이 씨발년들 내가 가만 놔 둘 거 같지?





twitter facebook google+
169개 (1/17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누군가의꿈이될
407
16.07.24
누군가의꿈이될
233
16.07.19
누군가의꿈이될
350
16.07.10
누구의꿈
1227
16.07.03
누군가의꿈이될
306
16.06.27
누군가의꿈이될
1752
16.06.19
누군가의꿈이될
543
16.06.12
누군가의꿈이될
568
16.06.05
짱소
419
16.05.29
짱소
219
16.0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