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독백] 영화 '울학교 이티' - 은실

누군가의꿈이될님 | 2016.07.19 12:41 | 조회 489

쪽팔리게 왜이래? 당신들이 뭔데 나한테 이래? 

가까이 오지마 가까이 오지 말라고 했다. 

니 눈에 내가 그래 보이니? 얘기요? 얘기가 뭐가 필요해

볼 거 다 봤잖아요 ... 흥! 너 오상훈이 잘난척 하지마. 그리고 너 오늘 왜 그랬니?

내가 너한테 그렇게 하라고 부탁했니?

넌 니가 되게 멋있다고 생각하겠지? 너야말로 꼴값 떨지마

내눈엔 니가 돈지랄 하는걸로 밖에 안보여

돈 많아서 공부 잘하는 것들보다.

너같이 있으면서 없는 척 하는 것들이 더 미워

동정하는 것도 하지마

이건 내가 좋아서 한 짓이야

내가 사는 세상에서 이게 내 생존이니까

넌 쓸데 없는 짓을 한거야 날 그냥 이렇게 살게 내버려 뒀어야 해

다 날 기억하지 않았으면 좋겠어 아무도 날 기억하지 않았으면 좋겠어

날 첨부터 없던 아이로 생각해 줬으면 좋겠어





twitter facebook google+
169개 (1/17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누군가의꿈이될
692
16.07.24
누군가의꿈이될
490
16.07.19
누군가의꿈이될
632
16.07.10
누구의꿈
2295
16.07.03
누군가의꿈이될
555
16.06.27
누군가의꿈이될
2771
16.06.19
누군가의꿈이될
956
16.06.12
누군가의꿈이될
818
16.06.05
짱소
691
16.05.29
짱소
417
16.05.22